포스코 테라로사 : 테헤란로의 숨은 카페

포스코 테라로사 는 사실 눈에 들어나지 않는 곳에 있다. 바로 포스코 센터 1층에 위치하고 있기 때문인데, 그래도 어떻게 알고 많은 사람들이 이곳을 가득 메우고 있었다.

포스코 테라로사는 포스코 창립 50주년을 기념한 리노베이션 공간에 초대받아 ‘철’ 과 1만여권의 책을 테마로 한 멋진 카페공간이다.

 

1만여권의 책들이 카페를 가득 메우고 있다.

카페공간은 1층과 2층으로 나뉘어져 있다.
1층엔 책들과 함께있는 공간, 그리고 카페 주방을 둘러싼 바(bar)테이블을 구성하고 있다. 참고로 책을 읽을 수는 없다. 2층 공간은 창밖을 볼 수 있는 넉넉한 테이블과 2인 테이블이 다양하게 비치되어있다. 비오는날이면 2층 창가 테이블 공간이 인기가 많을 듯.

 

빵과 커피는 지나치게 비싼 감은 없다. 이 정도 공간이라면 비용을 지불할만 정도.

 

무엇보다 포스코 테라로사 가  마음에 들었던 이유는 이른 오픈시간 때문이다.
평일은 오전 7시 30분. 주말엔 평일보다 1시간 늦은 8시 30분이면 문을 열기 때문에 몇시간 죽치고 커피 2잔씩 마시며 작업하는 이들에겐 반가운 곳이다.

 

강릉에서 시작한 테라로사가 서울에만 7군데 지점을 보유하게 되었다.
포스코 센터점과 가장 가까운 지점으로는 삼성동 코엑스가 있다.

 


Mon-Fri 7:30am~10pm
Sat-Sun, Holidays 8:30am~10pm
last order 9:30pm
BAR 장비를 청결히 유지하기 위하여 영업 종료 30분 전에 주문을 마감합니다.

A: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 440 포스코센터 1층
P:  1시간 무료 주차

 

 

원프리다

여행자을 위한 웹진. 원프리다입니다. [저서] -저스트고 냐짱(나트랑) -설렘두배다낭 호이안 후에 -앙코르와트 지금 이 순간

원프리다 has 49 posts and counting. See all posts by 원프리다

원프리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